제인병원 병원장 김길우(02, 3408~2132)

김길우 페이스북 http://www.facebook.com/profile.php?id=100002131907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말이 잘 통하지 않는 낯선 나라에서 많은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돈을 벌기 위해 열심히 살아가고 있는 외국인 근로자들,,
이 분들에게 무료 진료를 할 때는 어떤때보다 마음이 경건해집니다.

말은 잘 통하지 않아도 불편한 곳을 손발, 표정들로 표현하십니다. 대부분 무거운 물건을 많이 들어서 허리나 팔, 어깨가 아프다거나, 장시간 앉은 자세에서 세밀한 손 작업을 해서 어깨가 굳고 손 관절관절이 다 아프다고 합니다.

아래에는 재작년에 견배통으로 치료 받으러 오시다가, 올해 오랜만에 내원하신 '엥크티메크' 님이십니다. 몽골에서 와서인지 요즘의 쌀쌀한 아침,저녁 날씨로 감기가 걸렸다네요~~

얼른 나으셔서 밝은 모습 보여주세요~~!!


힘들고 아픈 발이지만 언제나 당당하게 이국땅에서 삶을 개척해나가는 외국인 근로자의 아름다운 발입니다.

우리도 열심히 힘을 내어 아프고 어려운 환자들을 위해 더욱더 노력해야 할 것입니다.

글쓴이: 제인한방병원 전문수련의 허수정(02,3408-2132)


by 유당선생 김길우(혁) 2018.10.17 18:03